크게 2가지 이유였는데 첫번째로 큰 화면을 가진 스마트폰의 불편함이었습니다. 케이스까지 씌우면 상당한 무게에 바지 주머니에 넣으면 삐져나오고 화면이 커서 대형 배터리를 장착하고도 오래가지 않고 특히 한손으로 조작이 어려운점은 상당히 불편하게 다가왔습니다.


또 다른 이유는 고가 스마트폰의 부담감입니다. 국내에는 보급형보다는 고급형 스마트폰들 위주로 공급이 되다보니 24개월동안 한달에 2~3만원의 단말기 값을 지불해야 합니다. 24개월 약정을 하게 되면 약정할인이 요금제에 따라서 1~2만원 정도 제공이 되는데 그걸 제하고 나서도 상당한 비용을 지불하게 되니 좀 아까운 생각이 들기도 하더군요 


그래서 갤럭시 S4 미니를 구입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작고 가벼운 크기로 기존에 큰화면의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느꼈던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을 것 같았고 무엇보다 올레샵에서 구입시에 현재 28만원의 할부원금을 별포인트로와 제휴포인트로 차감이 가능합니다. (별1포인트=1원) 중고폰의 보상가도 시중 업자 보상가보다 조금 높게 책정되어 이것저것 합해보니 할부원금을 0원으로 만들 수 있더군요 


신청하고 하루만에 배송되어 왔습니다. 서울이 아니라서 당일배송/즉시보상 서비스는 못해봤네요 갤럭시S4 미니와 지니서비스 1년 무료 안내 그리고 개통안내서입니다.



받자 마자 너무 아담한 제품박스 크기에 놀랬는데요 갤럭시 S3 박스와 비교해보니 정말 작더군요. 제품 컨셉과는 잘 어울리는 박스입니다.



개인적으로 아날로그적인 자연소재 디자인을 좋아하는데 나무질감을 느낄 수는 없지만 그래도 자연주의적인 냄새가 나서 좋네요



박스에 표시된 제품 사양을 살펴보면 1.7GHz 듀얼코어에 1.5GB 램이고 내장 메모리는 좀 아쉽게도 8GB 입니다. APT-X 코덱이 적용되어 블루투스 연결해서 음악감상시 유선같은 음질을 느낄 수 있는데요 이 코덱은 갤럭시 S3 부터 적용되어 있습니다.



박스를 개봉하니 아담한 갤럭시 S4 Mini가 눈에 들어오네요. 아이폰 제품 박스가 연상됩니다. 첫번째 받는 느낌은 아이폰? 스럽다는것 그리고 블랙베리처럼 가볍습니다.



갤럭시 S2 LTE, S3 와 비교한 사진인데 사진상으로 그리 작아보이진 않습니다만 실제로 잡아보고 사용해보면 작다는 느낌이 확 옵니다.



뒷면은 깔끔하고 기존 갤럭시 고급 기종과 크게 다르진 않습니다. 



자 그럼 박스에는 뭐가 들었는지 볼까요?



가격단가를 낮추기 위한 전략이었는지는 모르겠지만 갤럭시 미니에는 배터리 1개와 전원아답터만 들어있고 추가배터리와 충전케이스는 제공되지 않습니다. 할인쿠폰을 통해 저렴하게 구입은 가능하지만 기본제공과 추가구입은 엄연히 느낌이 다르지요 갤럭시 시리즈가 배터리 교환이 가능한 점이 장점중에 하나인 점을 생각하면 아무리 저가 모델이래도 제공했으면 좋았을 거 같네요


전원어댑터와 USB 케이블을 제공합니다.



번들이어폰과 실리콘 팁을 제공합니다.



올레닷컴에서 구입할 때 30,000원의 할인쿠폰을 제공하는데 S View 커버 케이스나 배터리팩을 구입할 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둘 중 하나만 가능합니다. 



비닐을 제거하고 직접 들어보니 작고 가볍고 귀엽네요


  


손이 큰 편이긴 하지만 손안에 쏙들어오는 크기입니다. 작은 폰을 구입하고 싶으신 분들에게는 좋은 선택이 될 거 같습니다. 



외관을 살펴보면 위쪽에 3.5파이 이어폰 잭이 있습니다. 


아래쪽에는 5pin Micro USB가 있구요



기존 갤럭시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오른쪽에 전원 버튼 



왼쪽에 볼륨버튼이 있습니다. 테두리를 금속으로 둘러놔서 얼핏보면 고급스럽긴한데 자세히 보면 울퉁불퉁 마무리된 부분도 있어서 마감은 좀 아쉬운 점이 있습니다.



뒷면 커버를 제거하면 USIM 카드와 Micro SD 메모리를 끼울 수 있는 소켓이 보입니다.



얇고 작게 만들기 위해서 배터리 크기나 모양도 기존 모델들에 비해 달라졌는데요. 왼쪽부터 갤럭시 S2, S3 그리고 S4 미니입니다. 길어지고 얇아졌습니다. 배터리 용량은 1900mAh로 큰 편은 아니지만 기존 갤럭시 S2 HD LTE의 배터리가 1850mAh이고 화면 크기가 작은 걸 감안하면 적은 용량은 아닌 것 같네요



배터리를 장착하고 한 번 켜보도록 하겠습니다. 



초기 화면 입니다. 해상도가 높은 편은 아니지만 화면이 작아서 그런지 도트가 보이거나 하진 않습니다.



반가운 환영합니다. 메세지 입니다. 이제 열심히 세팅하고 사용해 봐야겠습니다.



지금까지 갤럭시 S4 미니를 함께 개봉해봤는데요 안드로이드 진영은 과도한 스펙경쟁으로 보다 큰 화면와 높은 프로세서등을 내세우고 있지만 실제로 동영상이나 게임을 하지 않는 경우라면 굳이 대형화면의 스마트폰은 오히려 휴대성을 떨어뜨리고 빠른 배터리 소모로 모바일기기로 사용하기에 본래 용도와 안 맞는 부분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가볍고 작은 크기의 휴대성을 강조하면서도 적당한 스펙으로 사용성의 불편함이 없는 게다가 가격까지 저렴한 장점까지 있어 갤럭시 S4 미니를 원하시는 분들이 꽤 있을 것으로 생각되는데요. 다만 구입에 앞서 고려하실 부분은 내장메모리가 8GB로 기본설치된 OS와 어플을 제외하면 4GB 정도밖에 남지 않기때문에 어플을 많이 사용하시는 분들의 경우에는 부족하실 수 있어서 외장 SD카드가 필수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이제 스마트폰이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된 시점에서 그리고 하드웨어적인 사양 개선이 더이상 큰 의미가 없을 정도로 충분하기 때문에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게 갤럭시 S4 미니 같은 제품들이 많이 나왔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이상 갤럭시 S4 미니 개봉기였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