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부터 하드디스크 용량이 부족하다 못해 바닥이 나더군요. SSD를 쓰시는 분들은 늘 공간 부족때문에 신경이 쓰이실 텐데요. 저도 160GB 짜리라서 가끔씩 저장공간이 부족하곤 했습니다. 그 때마다 어찌어찌 해결을 했는데 이번에는 아이폰 동기화를 할 때 저장공간 부족으로 실패가 나기까지 하는군요.  전에 iTunes 보관함도 D 드라이브로 옮기고 문서/사진/동영상 폴더등도 모두 D 드라이브로 이전했는데도 계속 저장공간 부족현상이 생기니 이번에는 근본적인 해결을 해야겠다 생각이 들더군요.


우선 C 드라이브를 선택하고 디스크 정리로 들어가서 시스템 파일까지도 싹 지웠는데도 그닥 효과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도대체 어느 폴더가 문제일까 폴더 별로 용량을 찾아보니 사용자 폴더 더군요. 그러다가 생각난게 바로 아이폰 백업이었습니다. 아이폰 두 대 중 한대는 용량도 128GB 한대는 혹시 몰라서 PC에 전체 백업을 하고 있었거든요. 아니나 다를까 사용중인 용량이 60GB가 넘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그래서 애플사이트에서 백업 용량 확인하는 페이지를 찾아서 확인을 해봤습니다. 윈도우즈 10에서 확인하는 방법은 상태바 왼쪽에 윈도우즈 아이콘 옆에 있는 돋보기 아이콘을 클릭한 후 %appdata% 라고 입력하면 해당 폴더를 찾을 수 있습니다. 애플 아이폰 백업 폴더는 해당 폴더 아래에서 Apple Computer --> MobileSync --> Backup 폴더 입니다. 들어가보니 예전에 만들어진 폴더부터 많더군요.




Backup 폴더 아래 폴더를 클릭하고 오른쪽 버튼을 눌러 속성을 보니, 예상한대로 용량이 80GB가 넘네요. 역시 범인은 아이폰 백업이었군요. 그래서 오래된 폴더를 지워봤는데, 다시 백업을 하면 용량이 비슷해집니다. 근본적인 해결이 되지는 않더군요. 그래서 해당 폴더를 D 드라이브로 옮기고 심볼릭 링크를 걸어서 해결해 봤습니다. 



우선 Apple Computer --> MobileSync 아래 있는 Backup 폴더를 통째로 옮겨 줍니다. 저는 D 드라이브에 D:\itunes_appdata 라고 폴더를 만들고 그 아래 Backup 폴더를 이동시켰습니다. 그리고 Backup 폴더가 있던 자리에 심볼릭 링크를 만들어 줍니다. 


Apple Computer\MobileSync 폴더로 이동한 다음  mklink /d Backup d:\itunes_appdata\Backup 이라고 해줍니다. 그럼 D 드라이브에 옮겨놓은 Backup 폴더를 바라보는 심볼릭 링크가 만들어집니다. 



이렇게 설정하고 백업을 해봤는데, 문제없이 D 드라이브에 폴더로 백업이 되네요. 작업 끝나고 보니 C 드라이브에 80GB의 여유공간이 생겼네요. 이제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상 아이폰 백업으로 부족한 하드디스크 공간 늘리기 포스팅이었습니다.


단축키를 잘 활용하면 맥을 좀 더 파워풀 하게 쓸 수 있다고 하던데, 실제로 자주 쓰는 단축키는 그렇게 많지는 않네요. 


애플 맥 단축키 안내 참고 : https://support.apple.com/ko-kr/HT201236



제가 맥 사용시에 주로 사용하는 맥 단축키를 정리해봤습니다.


종류 

기능 

단축키 

 캡쳐

 전체화면캡쳐 

 Command + Shift + 3 

 선택화면 캡쳐

 Command + Shift + 4

 언어 입력

 한영변환

 Command + Space 

 한자입력

 alt + Enter 

 편집

 복사

 Command + C

 붙여넣기 

 Command + V

 이동

 Command + alt + V (복사는 똑같음)

 뒤로 삭제

 fn + delete 

 저장

 Command + S 

 작업 취소

 Command  + Z 

 전체 선택

 Command + A 

 이동

 줄 맨 앞/맨 뒤 이동

 Command + 왼쪽 방향키/오른쪽 방향키

 Home/End

 Command + 위쪽 방향키/아래쪽 방향키 

 기타

 파일 삭제

 Command + delete 

 앱간 이동

 Command + tab 

 파인더 보기 변경

 Command + 1~4 

 찾기

 Command + F 

 앱 종료

 Command + Q 

 강제 종료

 Command + alt + esc 




맥북 프로에 연결해서 사용하던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가 문제가 생겨서(특정키가 안 눌리더군요) 갖은 방법을 동원해 봤지만 해결이 안되더군요. 애플 정품 키보드가 좋긴한데 가격이 너무 높아서(블루투스 키보드는 13만원 정도 합니다.) 대안을 찾아서 구입해봤는데, 결국은 맥북 프로에는 사용 못하고 애플 정품 유선 키보드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문제의 인파로 블루투스 키보드입니다. Aliexpress 에서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로 검색하면 많이 나오는 키보드랑 거의 똑같습니다. 아무래도 중국에서 생산 수입해서 유통 판매하는 것 같네요. 언뜻 봐서는 애플 키보드랑 거의 흡사합니다. 왼쪽 아래 펑션키들 구성이 똑같아서 저도 너무 큰 기대를 한 것 같습니다.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져서 애플 키보드처럼 묵직하지 않고 배터리 넣는 곳에 유격 때문에 털렁거립니다.  높이 조절이 안되는 고정형이니 참고하세요. 



중국 생산 한국 유통 판매인 것 같습니다.



키보드 하단에 on/off 스위치와 페어링 버튼이 있습니다.



배터리를 넣고 전원을 켜면 키보드 상단에 불이 반짝이고 페어링시 표시되는데, 기본적으로는 배터리 부족시 LED가 들어오는 것 같습니다.



맥북 프로에 연결해서 못쓰는 가장 큰 이유는 보시면 ESC키 자리에 홈 버튼이 있습니다. 모바일 기기와 연결하는 용도의 키보드라 홈버튼이 있는 건 이해는 하지만 PC에 연결해서 쓸 때는 전혀 기능을 하지 않습니다. 검색해보니 Fn과 같이 누르면 된다고 해서 테스트 해봤는데 안되더군요. 결국 모바일 기기용이라는 결론과 함께 애플 유선 키보드를 구입했네요. 



왼쪽 하단 키보드 배열은 애플 키보드와 똑같아서 애플 기기에서 사용하시기에는 좋습니다.



결론적으로 모바일 기기 연결용으로만 활용하시고 맥에 연결해서 쓰실 분들은 애플 키보드 구입하시는게 금전적으로나 정신 건강에 좋습니다.  이상 인파로 블루투스 키보드 맥북 프로 연결 사용기였습니다. 


회사에서 맥북프로를 개발 장비로 받았는데, 맥북프로 15인치 2010년 mid 로 6년이나 되어 있지만 알루미늄 유니바디는 6년이 지난 지금도 크게 달라진게 없고 (물론 ODD가 없어지긴했지만) 사양도 i7 2.66Ghz에 8GB RAM으로 성능도 쓰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습니다. 하지만 큰 문제 2가지가 있는데 하나는 배터리가 1시간에서 1시간 반 정도 밖에 안 간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Internal GPU(내장)에서 Discrete GPU(외장)으로 스위칭 될 때 GPU Panic 이 난다는 것입니다. 


일단 두번째 문제인 GPU Panic은 El Capitan 업데이트 후에 스위칭시 나오는 문제인거 같은데, 알려진 조치 방법은 로직보드 교체더군요 일단 모델이 단종이라 더이상의 하드웨어 서비스는 받을 수가 없기때문에 소프트웨어적인 방법으로 gfxcardstatus 2.2.1 (이후 버전은 강제 세팅이 되지 않습니다.)을 설치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자가로 해결가능한 배터리 부터 교체하게 되었네요.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구입한 배터리가 거의 한달만에 도착했습니다. 가격은 원화로 5만원 정도인데 교체를 위한 드라이브 세트도 동봉되어 있네요. 회사 장비라 보안 구역에서 교체하느라 교체 사진은 없지만 뒷뚜껑 따고 나사 3개 풀고 커넥터 분리한 뒤에 기존 배터리 빼내고 역순으로 새 배터리를 설치하면 됩니다. 다른 DIY에 비해서 쉽습니다.



배터리 설치하고 충전 먼저해야하나 했는데 약 50% 정도 배터리가 충전되어 있더군요. 그래서 배터리 교체하고 바로 상태를 확인해볼 수 있었습니다. 아래는 100% 완충하고 난 다음 사용하면서 촬영해서 사이클 수가 2가 되었네요. 기존 배터리가 820 사이클 이었으니 배터리 수명인 1,000 사이클이 얼마 남지 않아서 거의 1시간 정도 밖에 사용할 수 없었는데 교체 후에 얼마나 사용할 수 있는지 볼까요?



와우! 95% 배터리에 4:45분이 찍히네요. 작업 내용에 따라서 배터리 잔량과 사용시간이 달라지겠지만 만족할만한 수준이네요. 완전 방전, 완전 충전 몇 번 해서 배터리 최적화 작업을 해봐야겠네요. 5만원 투자해서 사용시간 3시간을 늘릴 수 있다는. 



 하루 정도 사용중인데 별다른 문제는 없습니다. 연식이 된 맥북을 사용하시는 분들 중에 배터리 사용시간이 너무 짧거나 배터리 교체 메세지가 뜨신다면 알리 통해서 저렴하게 교체해서 쓰시면 될 것 같네요. 이상 맥북프로 배터리 교체기였습니다.


  1. Favicon of http://gle9084.tistory.com GLE 2016.08.07 23:05 신고

    저 어디서 구매했는지 좌표좀 알 수 있을까요??
    지금 저도 2010 mid 맥북프로 i5모델 사용중인데요
    배터리가 없어서 배터리 뽑고 그냥 어댑터물고 사용중이라서요 ㅠㅠ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6.08.07 23:13 신고

      링크 보내드릴려구 다시 봤는데 판매가 중지되었네요. 모델명 입력해서 찾아보시고 판매량이 많도 피드백 점수가 좋은 걸 찾으시면 될것 같습니다.

  2. 2016.10.11 05:16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6.10.11 07:39 신고

      애플에서 확인한 내용입니다. 단종으로 서비스 불가하다고. 유일한 방법은 용산에 수리업체에서 GPU를 교체하는 방법인데 제가 쓰던 맥북은 그렇게 수리해서 후배사원이 개발용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 2016.10.11 17:32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6.10.11 17:41 신고

      아마도 20만원 후반에 수리했던것으로 기억납니다.

    • 2016.10.11 18:10

      비밀댓글입니다

  3. 2016.10.25 22:10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6.11.02 16:05 신고

      2010년 맥북프로의 배터리 교체는 쉬운 편이에요. 나사 풀고 커넥터만 바꿔 끼우면 되는거라서요.

  4. hoppi 2017.04.06 23:30 신고

    배터리 문의를 드려도 될까 해서 글을 남겨 봅니다 *^^*
    저도 알리에서 구매했던 제품이 하자가 있어서 반품도 못하고 그냥 버렸습니다. (환율 따지면 4만원 정도 했네요)
    그래서 국내 판매하는 제품중에서 99,000원하는 제품을 구매했습니다. (16년 5월 말)
    사장님과 통화까지 하고, 직접 제조하는 것이라서 확실하다고...
    정품배터리의 절반도 안되는 가격이라고 하고, 1년 AS라는 말에 혹했지요..
    그런데 1년도 안되었는데 배터리 잔량이 10% 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작년에 교체하신 배터리는 잘 작동되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7.04.07 11:51 신고

      그 때 수리했던 노트북은 지금 후배가 사용하고 있어서 현재는 어떤지 잘 모르겠지만 제가 한달 정도 사용했을 때는 크게 문제는 없었습니다. 1년 안되셨으면 A/S 받으시는게 좋을 것 같네요.

처음 와이프님의 요구사항은 다음과 같았습니다.


"집에서 쓸 DVD가 달린 노트북이 필요해"


노트북을 구매하기 위해서 정해야 할 사항이 얼마나 많은데 요구사항은 참 간단합니다. 중요한 건 어학학습을 위해 DVD가 꼭 있어야 한다는 점이었습니다. 사실 요즘 새로나오는 노트북에는 거의 ODD가 달려나오지 않기때문에 선택의 폭이 확 좁아지더군요. ODD 장착 노트북의 사양들을 정리하고 경험상 사양을 정해본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필수]DVD레코더 장착

인텔 펜티엄 프로세서(셀레론X) 

램 최소 4GB

Full HD 디스플레이 (1920X1080 해상도)

SSD 128GB (구동 속도를 위해)

15.6인치 (ODD 장착된 노트북은 대부분 15.6인치)


이렇게 사양을 정하고 1시간의 검색 끝에 찾은 노트북이 이번에 구입한 레노버 아이디어 패드 300 입니다. ODD가 달린 노트북은 거의 대부분 15.6인치에 2kg가 넘는 사양이지만 집에서 사용할 거기 때문에 크기와 무게는 크게 신경쓰지 않았습니다. 3월에는 신학기 행사를 하고 있어서 DC를 추가로 해주길래 메모리를 4GB를 추가해서 대략 40만원 선에 구입했습니다. 슬림 노트북이 아니라지만 신제품 노트북이 정말 저렴한 것 같네요. 택배 도착!! 박스 멋집니다.



구입한 노트북의 정확한 모델명은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300-15IBR 80M3 입니다.



인텔 N3700 프로세스로 1.6GHz로 CPU 성능은 좀 떨어지지만 웹서핑이나 문서 작성 위주로 하는 경우라면 CPU 성능보다는 하드디스크 성능이 체감속도에는 더 큰 영향이 있습니다. 15.6인치 노트북의 경우에는 500GB나 1TB용량의 IDE 타입의 하드디스크가 많이 장착이 되어 있는데 SSD 장착된 모델을 찾기 힘들더군요.



짜잔!! 흰색처럼 보이지만 은색 바디입니다. 레노버 마크만 있는 것이 깔끔해서 좋네요.



15.6인치라서 그런지 키보드가 널찍널찍하니 시원해서 좋습니다. 배열도 좋고 키별 간격도 넓은데다 키감도 슬림형 노트북보다 좋네요. 왼쪽 상단에 전원 버튼이 왠지 누르면 LED가 들어올거 같지만 그렇지는 않더군요. 전원 표시등은 노트북 밑면에 들어옵니다.



애증의 ODD. DVD레코더입니다. 어학교재 및 아이들 교재의 경우에는 아직 DVD로 제공하는 경우도 많으니 필요할 수도 있겠단 생각도 드네요.



운영체제 미포함(그래서 저렴한)으로 오는 제품이라서 전원을 켜게되면 FreeDOS가 로딩되고 C:> 프롬프트가 뜨게 됩니다. 이 때 당황하지 말고 운영체제를 설치하면 되는데 윈도우 10을 설치하면서 필요했던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부팅 순서 변경 : F12, BIOS 들어가기 : F2


펑션 키의 경우에 Fn을 누르고 눌어야 하는 점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저의 경우에는 윈도우10 부팅/설치 DVD가 있어서 바로 설치를 시작했는데 없으신 분들의 경우에는 설치용 USB혹은 DVD를 먼저 준비하셔야합니다. 인터넷 검색해보시면 방법이 많이 나오므로 설명은 생략합니다. 하지만 윈도우 설치 화면에서 장착되어 있는 디스크가 MBR 타입이라고 설치가 안된다는 알림이 뜹니다. 이럴때는 MBR 타입을 GPT 타입으로 바꿔주면 설치가 정상적으로 되는데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MBR에서 GPT로 변경하기(디스크 하나일 때)

1. 윈도우 설치 화면에서 Shift+F10을 눌러서 명령 프롬프트로 가서 diskpart를 실행합니다.

2. list disk를 입력해서 디스크 번호를 확인하는데 하드디스크가 하나인 경우 0이니 생략해도 됩니다.

3. select disk 0 으로 해당 디스크를 선택합니다.

4. clean으로 초기화하고 convert gpt 를 입력해서 변환합니다.

5. exit로 종료하고 명령 프롬프트를 종료하고 새로 고침 하면 설치 가능해 집니다.


윈도우 10을 설치하고 인터넷 연결해서 간단한 테스트를 해봅니다. 15.6인치에 1920x1080 풀 HD 디스플레이라서 그런지 포털 페이지도 한번에 다 보이고도 우측에 공간이 많이 남네요. 창 2개를 좌우로 띄워서 작업시에도 좋을 것 같습니다.



4cell 배터리라 사용시간은 3~4시간일거라 생각했는데, 새 제품이라 그런지 97% 충전에 5시간 정도면 양호하네요.



와이프님의 니즈가 분명하여 구입하게된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300 모델인데 휴대용이 아닌 집에서 사용할 목적이라면 저렴한 가격에 사용할 수 있는 괜찮은 제품이 아닐까 싶네요. 



이상 집에서 사용하기 좋은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노트북 구입과 설치 팁 포스팅이었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