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6 를 사용중인데 카드가 2장 수납이 되면서 보호력도 좋은 슬림한 카드수납 케이스를 찾다가 발견한 것이 슈피겐에서 나온 슬림 아머입니다. 슬림한 카드 수납 케이스의 경우에는 액정쪽 높이를 낮춘 제품이 많은데 비해 슈피겐 슬림아머는 비교적 높아서 떨어졌을때 아이폰 보호 측면에서는 더 점수를 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슬림하면서도 카드 2장이 수납되는 케이스입니다. 색상은 티타늄으로 주문했네요.



포장을 벗기니 비닐에 한 번 더 포장이 되어 있습니다.



반짝반짝 재질의 티타늄 색상입니다. 슈피겐 마크가 색상없이 음각으로 된 것이 마음에 드네요. 슬라이드를 아래로 내리면 카드 수납을 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이 들어가는 부분은 에어 쿠션 기능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케이스 테두리는 쫀쫀한 느낌인데 반해 아이폰 뒷면이 닿는 부분은 상당히 부드럽게 되어 있습니다.



슬라이드를 아래로 내리면 카드를 넣을 수 있는 공간이 있고 카드를 쉽게 꺼낼 수 있도록 상단 오른쪽에 손가락이 들어갈 수 있는 홈이 파여져 있습니다.



사용 설명서에 카드를 넣고 보안을 위해 아래로 누른다고 되어 있는데 무슨 의미인지... 그냥 카드 2장 까지 수납이 가능합니다.



슬림 아머라고 케이스 안쪽에 멋지게 표시되어 있네요.



헉 그런데 카드 수납 뒷면 케이스를 아래로 내려보니 안쪽이 스크래치가 되어 있군요. 원래 제품이 그런 것 같지는 않은데 불량으로 봐야할지 모르겠네요. 사용하면서 보는 면이 아니긴 하지만 이런 잘 안보이는 곳에 마감이 이럴 줄은 몰랐네요. 좀 실망스럽습니다.



슬림 아머에 아이폰을 장착하고 난 다음 액정과의 높이 차이입니다. 사양에 0.7mm 라고 되어 있던데 일반적인 슬림 카드수납 케이스에 비해서 높은 편입니다. 현재 아이폰의 액정이 살짝 들려있어서 다른 케이스를 사용하면 액정 들 뜬게 보이는데, 슬림 아머는 들뜬게 가려지더군요. 



카메라 홈이 좀 작아 보이긴 했는데, 실제 촬영시 간섭은 없습니다.



소리/무음 전환 버튼은 오픈되어 있고 볼륨 버튼과 전원 버튼은 케이스로 감싸고 있습니다. 다만 쫀쫀한 느낌이어서 버튼을 누를 때, 버튼 오픈형 케이스 보다는 힘을 좀 더 줘야 합니다.



전원 버튼 쪽도 케이스로 완전히 감싸집니다. 특이한 점은 다른 티타늄 케이스의 경우에는 뒷면 느낌이 플라스틱 느낌인데, 슬림아머의 경우에는 보이기엔 티타늄인데 손에 닿는 감촉은 실리콘 케이스 처럼 느껴집니다. 그래서 미끄러지는 느낌이 없고 그립감이 상당히 좋습니다.



아래쪽 컨트롤 부는 사이즈에 딱 맞게 오픈되어 있습니다. 이어폰 잭 부위는 좀 더 오픈되어 있어서 이어폰 잭이 좀 더 두꺼워도 장착이 가능할 것 같네요.



카드를 한 번 수납해 보겠습니다. 카드를 한장 넣고 꾹 누르면 유격없이 딱 잡아주도록 되어 있네요. 카드를 한장만 넣어도 안에서 흔들리지 않는 점은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



카드 2장까지 수납이 가능한데요 필요에 따라서 카드 대신 현금 수납도 가능합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i-slide 제품과 비교 샷입니다. 아이 슬라이드도 티타늄이었는데 슬림아머는 좀 더 진해서 메탈릭 느낌이 더 있어서 좋네요. 케이스를 더 감싸주는 형태라 더 크긴 하지만 그립감이 좋아서 그리 크게 느껴지진 않네요.



카드 2장이 수납되면서 슬림한 아이폰6용 카드 수납 케이스 중에 가장 맘에 드는 제품이 아닐까 합니다. 이상 아이폰6/6s용 카드수납 케이스 슈피겐 슬림아머 소개였습니다.



  1. 2016.02.12 05:11

    비밀댓글입니다

  2. 2016.10.12 11:02

    비밀댓글입니다

카드 수납이 2장 되는 케이스로 i-Slide 제품을 사용했는데, 워낙 슬림하게 만들다 보니 아이폰 보호 능력은 떨어지더군요. 한 번 떨어졌는데 아이폰 프레임이 휘어서 액정이 들려버렸습니다. 아래는 액정이 들뜬 아이폰 사진입니다. 아직 약정이 10개월은 남았고 아이폰7 나올때까지는 버텨야 하는데 말이죠.



그래서 카드 2장이 수납되면서 들뜬 액정이 덮일만한 보호력이 좋은 케이스를 찾아봤는데, 그 제품중에 하나가  바로 소개드릴 디자인스킨에서 나온 슬라이더(Slider) 케이스입니다.



카드 수납이 되는 걸 강조한 제품 포장입니다.



제품 뒷편에는 카드 수납 기능과 특징들이 설명되어 있네요. 보통 카드 수납 케이스들이 아래로 슬라이딩 되는데 특이하게 위로 슬라이딩 됩니다. 



짜잔 슬라이더 케이스 개봉입니다. 흠 생각보다 검정색과 회색 사이의 흰 띠가 튀어보이는 군요. 디자인 포인트겠지만 제 스타일과는 좀 거리가 있네요.



케이스가 들어가는 부분은 약간은 경도가 있는 실리콘 재질입니다. 그래서 버튼 누를 때 힘을 줘서 눌러야 하네요. 젤리케이스처럼 부드럽지는 않습니다. 



아이폰6 장착 사진입니다. 



 들뜬 아이폰 액정이 튀어 나옵니다. 제품 설명에서는 액정 보호 높이가 좀 되는 것 같아보였는데 실제로는 그리 높지 않네요.



카메라는 촬영 각도에 영향이 없도록 디자인되어 있습니다. 카메라 부위에 마무리가 안 좋은 제품들이 많은데 깔끔합니다.



케이스와 아이폰간의 유격없이 잘 들어 맞고 버튼 위치나 스위치 위치와도 잘 맞습니다. 다만 케이스가 쫀쫀하여 버튼 누를 때 힘이 들어가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버튼이 눌려졌는지 느낌적으로 알 수가 없다는 점이 좀 아쉽네요.



아래쪽 컨트롤부도 사이즈에 딱 맞게 디자인되어 있네요. 헤드폰 잭이 좀 큰 경우에는 연결이 되지 않으니 연결 잭을 사용해야 할 것 같습니다.



뒷면 케이스를 위로 올리면 아래처럼 카드 수납 공간이 나타나는데 카드 2장 들어가면 딱 맞습니다.



이상 디자인스킨에서 나온 카드 수납 케이스 슬라이더(Slider) 제품을 살펴봤는데요. 카드 수납이나 디자인 적인 측면에서는 점수를 주고 싶은데, 슬림하게 디자인되어 있다보니 아이폰 액정 보호력은 좀 덜 해 보입니다. 제 아이폰이 액정이 들떠 있는 상황이라서 살짝 아쉬운 점이네요. 하지만 정상적인 아이폰은 문제가 없으니 카드가 2장가지 수납되면서 슬림한 케이스를 찾으신다면 좋은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이상 아이폰6/6s용 카드 수납 케이스 디자인스킨 슬라이더였습니다.



핸드폰과 카드 지갑(교통카드와 다른 카드 하나)을 들고 다녔는데 슬슬 이것도 좀 귀찮아지는 느낌이어서 카드 수납 케이스를 찾아보던 중, 집에 있던 i-Slide 케이스를 발견하고 2주 정도 사용했습니다. 결론은 진짜 편하다 하지만 그레이 색상 아이폰에 골드 케이스는 색깔이 좀. 그래서 같은 제품을 다른 색상인 티타늄으로 하나 더 구입했습니다. 가격은 15,000원대 부터 2만원 초반까지 다양하게 포진되어 있으니, 택배비 잘 고려하셔서 잘 선택해서 싸게 잘 구입하시기 바랍니다.



i-Slide는 카드를 2장 넣을 수 있는데 뒤에 있는 커버를 열면 위로 카드 한 장 넣을 수 있어서 직불카드나 주사용 신용카드 같이 자주 꺼내 쓰는 카드를 넣으면 좋고



아래 쪽도 한 장 넣을 수 있는데 교통카드를 위한 자리입니다. 설명은 뒤에서 하도록 하죠.



아무튼 2주간 사용해보고 좋아서 그레이 아이폰에 잘 어울릴만한 색상으로 구입했습니다. 남자는 블랙!!! 이라고 외치면서 처음에는 블랙을 구입하려고 했었는데, 뒷면 카메라 노출부가 그레이라서 티타늄이 더 잘 어울릴 거 같아 결국 티타늄으로 구입했습니다. 광택나는 진회색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듯하네요. 제품 포장도 깔끔하니 좋네요.



포장에 붙어있는 스티커가 제품 특징을 간결하게 잘 보여주고 있네요. 2 장의 카드가 들어가는 슬라이딩 케이스이고 전자파 흡수 카드가 내장되어 있어서 교통카드의 인식률을 높인다고 하네요. 교통카드 넣어서 사용해보니 인식이 안된다거나 오래 걸리거나 하는 경우는 없었습니다. 



제품 포장 뒷면에도 역시 카드가 2장 들어가는 케이스 설명이 보이네요.



제품은 아이폰 모양 스폰지에 끼워져서 비닐로 잘 고정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뜯어지도록 되어 있지 않아서 칼로 잘랐습니다. (나만 모르는 건 아니겠지?) 케이스 흠집 안나게 조심조심.



짜잔~! i-Slide 티타늄 케이스입니다. 진회색이 좀 반짝거리는 색상이라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카메라 부분은 투명 재질이 들어가 있어서 살짝 투 톤 느낌입니다.



기존 골드 색상과 비교해보니, 역시나 전 아직 골드에 익숙해지기엔 어린 나이인가 봅니다. 같이 놓고 보니 티타늄 색상이 단연 멋지네요.



그레이 색상의 아이폰을 올려놓고 보니 역시 티타늄입니다. 골드는 화이트 아이폰에는 잘 어울리는데 그레이 색상의 아이폰에는 좀 그렇네요.



아이폰을 케이스에 끼우고 보니 일체감이 상당합니다. 깔맞춤으로 옷을 입은 듯한 느낌이 드는군요. 



카드 수납 케이스라 어느 정도 두께가 있다보니 카메라 돌출부가 닿을 일은 없습니다. 두께 때문인지 간섭이 없게 하려고 좀 넓게 뚫려있는 것 같습니다.



하단 이어폰 잭과 충전 단자등은 오픈형으로 되어 있어서 사용하기 편리하게 되어 있고, 오픈형이지만 잘 밀착되어 케이스와 아이폰간의 유격은 없네요.



자 이제 카드를 넣어볼까요? 뒷 면 케이스를 내리면 카드 넣는 곳이 나옵니다. 



카드를 넣으면 딱 맞게 되어 있고 넣고 나서 흔들었을 때 안에서 움직인다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카드 수납부 위쪽에 손가락 들어갈 부분이 있어서 카드를 꺼내기 편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아래쪽에 교통카드 넣을 때는 전자파 흡수 카드 밑으로 넣으시면 됩니다. 카드 방향을 잘 못 넣지 않도록 넣는 가이드가 되어 있네요. 



저처럼 카드 달랑 2 장 넣어서 다니는 분들한테는 다이어리 모양의 카드 케이스보다는 이 제품이 훨씬 편리할 것 같습니다. 아마도 카드 수납 케이스 중에는 가장 가볍고 얇지 않나 생각이 드네요. 다만 떨어뜨렸을 때 아이폰을 보호해 주는 제품은 아니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상 카드 2장이 수납되는 아이폰6/6s 용 카드 수납 케이스 i-Slide 소개였습니다.



오늘 소개드릴 제품은 계속 애용하고 있는 아이폰 4/4s 용 카드 수납 케이스입니다.


전에 구입할 때는 6,000원 정도였는데 이번에 구입하려고 보니 4,500원에 판매하더군요. 중국산 저가 카드수납케이스이지만 가격대비 만족도가 월등한 제품이기도 하고 여러개 사용하면서 실제 사용해보면 폴더형 카드 수납 케이스 보다 훨씬 편리하기 때문에 다시 구매한 제품입니다. 특히나 카드 2장까지 넣을 수 있는 케이스는 유일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번에 2개 구매했는데 몇 개 더 구매할 걸 그랬단 생각도 드네요



스티커도 아래 위 바꿔서 붙여놓은 중국산 입니다. 



아래는 무광 검정색으로 나름 포트 커버까지 들어있습니다.



아래는 형광오렌지 색상입니다. 

블랙은 제 블랙아이폰용, 오렌지는 와이프용 화이트아이폰용입니다.



아래 보시는 것처럼 카드를 끼워서 수납가능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각진 부분없이 모두 라운드 처리 되어 있는 점도 좋고 촉감도 부드러워서(silky) 그립감이나 사용할때 느낌이 참 좋습니다.



아래쪽 홈은 카드를 꺼낼때 밀어올리게 디자인 되어 있습니다. 



오렌지 색은 마감처리가 아쉬운 부분이 있네요 검정은 까매서 안 보였을 수도 있습니다. ^^ 



화이트 아이폰에 케이스를 장착한 모습입니다. 여름에 어울리게 화사하게 변신했네요



아이폰 4/4s 호환되는 제품으로 위아래 컨트롤부가 모두 개방되어 있어서 상용에 불편함이 없습니다. 아이폰을 완전히 감싸는 디자인의 케이스의 경우 간혹 이어폰이나 헤드폰이 다 들어가지 않는 제품들도 있는데 그럴 염려가 없고  그리고 기존 독에 꼽아서 충전도 가능합니다. 



케이스를 장착한 뒷면 모습입니다. 카드 수납부가 튀어 나와있긴 하지만 계단식으로 되어 있어서 실제 잡아보면 케이스가 없을때보다 더 안정감이 느껴집니다.



카드 한 잔을 넣어봤습니다. 아래처럼 아래 위로 노출이 되어 있어서 카드를 빼서 사용할때 쉽게 탈착이 가능합니다. 폴더형의 경우에는 카드 노출부분을 잡아서 빼기때문에 사용하다보면 벌어져서 카드가 헐렁거리다가 빠지는 경우도 많은데요 이 케이스는 그럴 염려는 없습니다. 



아래쪽 홈을 통해 밀어 올리면 아래처럼 빼기 쉽게 충분히 올라옵니다. 바로 빼는 것도 가능하고 한 번 더 밀어올려서 빼면 더 쉽습니다. 



블랙 아이폰에 장착하고 카드를 2개 수납한 모습입니다. 3장도 넣어봤는데 간섭이 있어서 카드를 넣다뺐다 하면서 사용하는 경우에는 불편하더군요 1장만 넣었을 때는 좀 헐렁하다는 느낌도 있는데 2장을 넣으니 딱 맞는 느낌이 좋네요



카드를 빼는 방법은 동일하게 하시면 별 어려움 없이 탈착가능합니다.



지금까지 아이폰 4/4s 카드 수납 케이스를 소개드렸는데요 기존 폴더형은 폴더가 사용상의 불편을 주고 내구성이 떨어져서 금방 찢어지거나 헐거워지는 단점이 있는데 그런 단점들 없이 카드를 2장까지 수납이 가능해서 계속 구입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특히 4,500원이라는 부담없는 가격이 가장 큰 장점이 아닐까 합니다. 



제품 찾으실때는 인터넷 쇼핑몰에서 아이폰4 카드수납케이스 로 검색하셔서 가격대로 검색하시면 쉽게 찾으실 수 있습니다. 이상 아이폰 4/4s 용 카드 수납 케이스 추천이었습니다.




  1. Favicon of http://pinchocodia.tistory.com 루습히 2013.06.28 11:42 신고

    저는 실물을 먼져봐서 그런지, 사진보다 실물이 더 괜찮더군요...
    개인적으로 카드는 무조건 지갑에 넣는게 버릇이다보니 쓰지 않지만
    아이폰+교통카드 조합이라면, 편리하다고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3.06.28 17:59 신고

      네 직접 보신 분들의 예상 갸격은 1~2만원 정도로 생각하시더군요
      특히나 그립감이 부드러워서 참 좋은 듯...
      진짜 이번에 배송비 생각해서 여러개 사놓을 걸 그랬어요

    • Favicon of http://pinchocodia.tistory.com 루습히 2013.06.28 22:51 신고

      저도 그런줄 알았습니다. ^^;;
      "헉! 이것이 4,500원?!"
      보기보다 참 괜찮은 제품으로 느껴집니다.

      덧> 저도 더 사지 못해서, 후회한 제품이 하나 있긴 합니다.
      http://pinchocodia.tistory.com/70

  2. 토리 2013.07.11 12:56 신고

    카드수납케이스 검색하다 글 보게되었네요..
    저두 이 케이스구매했으면 좋겟는데..
    검색해보니 전부 하드케이스라 딱딱하다구하네요..
    님은 어디서 구매하셨네요? 부드럽다구 하셔서요..*^^*

    • Favicon of http://kkwaks.net kkwaks 2013.07.12 07:30 신고

      하드케이스 맞습니다.
      제가 부드럽다고 한건 촉감이 부드럽다는 거였는데...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