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계 여행

(98)
제주 해녀의 삶과 숨비소리를 느낄 수 있는 제주 해녀 박물관 이번 제주 여행에서 갔던 곳중에 아이들 데리고 가기 좋은 곳을 꼽으라면 바로 해녀박물관입니다. 우선 아이들이 잘 모르는 해녀에 대해 설명하기 좋았고, 제주도의 경제를 이끌었던 여성들의 생활상을 볼 수 있는 곳이라서 교육적으로도 좋았습니다. 평일날 가서 그런지 사람도 별로 없고 한적하더군요. 주차도 편하고 넓은 부지에 바닷가쪽으로 현대식 건물이 들어서 있습니다. 9시 부터 저녁 6시까지 관람이 가능하고, 첫째 셋째 월요일이 휴관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2살까지 무료에 관람비용은 상당히 저렴합니다. 구릉과 어우러진 현대식 건물로 지어진 해녀박물관입니다. 나무들도 빽빽하지않게 고즈넉하게 심어져 있네요. 건물 반대편에는 산책할 수 있는 넓은 공원이 조성되어 있습니다. 아이들이 뛰어놀기 좋더군요. 한켠에 해녀..
한라산볶음밥은 재밌고 우도 땅콩막걸리는 고소한 우도 풍원식당 이번 제주도 여행에서는 지난 번 여행 때 가지 않았던 우도를 다녀왔습니다. 전기차 안타고 마을버스 타고 다녔는데 바람 많이 불고 추워서 나중에는 관광이고 뭐고 빨리 가자 싶었네요. 이번에 우도에서 먹은 음식중에 괜찮았던 식당은 한라산볶음밥으로 유명한 풍원식당입니다. 우도에 배타고 들어가서 전기삼륜차 대여해주는 곳을 살짝 지나면 있는데 여기가 원조 풍원식당인지는 모르겠네요 ㅎㅎ 우도라 그런지 하루방이 아닌 녀석들이 맞이하고 있네요. 너희는 대체 누구냐? 한라산볶음밥만 바로 시키는 것이 아니라 한치 or 돼지 주물럭을 먹고 나면 추가로 시킬 수 있는 것이 한라산 볶음밥입니다. 한치 양념이 좀 맵다고 해서 아이들 생각해서 한치 1 + 돼지 2개로 주물럭을 주문했는데 결국 맵다고 안 먹고 아이들은 한라산 볶음밥..
고기국수보다 비빔국수가 맛있는 제주 자매국수 노형점 지난번 제주 여행때는 고기국수 먹으러 자매국수 본점에 갔었는데, 점심 때 가서 대기가 너무 길어서 한 번 실패하고 식사 때 지나서 가서 주차도 길가에 어렵게 하고 한 시간 정도 기다려서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자매국수 노형점으로 갔습니다. 가게도 크고 뒷편에 주차장도 있어서 주차도 편하고 덜 기다린다고 해서 갔는데 정말 바로 착석. 세상에서 기다리는 거 제일 싫어하는데 다음에는 무조건 본점 말고 노형점으로 와야겠네요. 주문은 늘 하던대로 아빠는 비빔국수, 엄마는 고기국수 그리고 아이들은 고기국수 하나시켜서 나눠 먹습니다. 가격은 제작년이랑 같네요. 역시나 고기국수는 심심한 맛이라 고기를 곁들여 파와 김맛으로 먹는 국수입니다. 테이블마다 김통이 있으니 김추가는 각자의 몫. 개인적으로 어른은..
제주도 구좌읍 전복전문 종가식당 아이들과 제주도 해녀박물관을 다녀오는 길에 출출해서 들른 종가식당입니다. 주차장도 넓고 전기차 충전 시설도 있는데 식당은 생각보다 아담합니다. 바닷가쪽에서 보면 이렇습니다. 식당에서 바닷가가 훤히 내다보여서 창가 자리가 좋겠지요. 물론 차가 안 가린 창가자리만 좋습니다. 메뉴는 딱 네가지. 전복돌솥밥, 전복비빔밥, 전복구이, 전복죽입니다. 돌솥밥이랑 비빔밥이 15,000원, 전복죽 12,000원 그리고 전복구이는 3만원이네요. 4명이서 전복구이는 좀 부담스러워서 패스하고 이왕이면 누룽지도 먹을 수 있는 돌솥밥으로 2개, 아이들 먹을 수 있게 전복죽 하나 주문했습니다. 양파절임 포함한 밑반찬 4가지가 나오고 고등어 구이가 나옵니다. 작은 건 두마리, 큰 건 한마리 이렇게 기본찬으로 나오더군요. 드디어 전복..
두바이 여행 #3 UAE 신앙의 중심 아부다비 세이크 자이드 그랜드 모스크 아부다비에서 가본 곳 중에 가장 인상 깊었던 곳은 신앙의 중심이라고 하는 세이크 자이드 그랜드 모스크(Sheikh Zayed Grand Mosque)였습니다. 타지마할에 영감을 받아 만들었다고 하는데 그 규모와 화려함이 어마어마 하더군요. 그랜드 모스크에 가실 때 남자는 긴팔 긴바지라면 괜찮지만 반바지 반팔인 경우에는 흰색 옷을 착용해야 하고 여성은 복장에 관계없이 검정색 옷으로 갈아 입고 검은 머플러로 머리를 둘러 가려야 합니다. 따로 입장료는 없고 복장 대여도 무료로 지하 주차장 한켠에 마련된 대여소에서 대여를 해줍니다. 워낙 규모가 크다보니 대여소 다녀 오는 것도 좀 걸립니다. 대여시에는 여권이 아닌 ID 카드를 제시하라고 하던데, 전 여권말고는 신분증이 없어서 난감해 하니 여차저차해서 옷을 빌리긴..
두바이 여행 #2 자동차를 좋아하는 아이들과 아빠의 취향 저격 페라리 월드 두바이 여행때 아이들과 같이 신났던 곳은 바로 페라리월드였습니다. 페라리 월드는 아랍에미레이트연합(UAE)의 수도인 아부다비에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실내 테마파크입니다. 아부다비는 두바이에서 차로 1시간 정도 거리에 있는데요. 속도제한도 140km에 널찍한 직선도로라서 거리에 비해서 금방 도착하더군요. 페라리 월드가 보여서 차를 타고 이동중에 찍어봤는데, 워낙 큰 건물이라 눈에 보이고 나서 찍으려니 한 컷에 다 들어오지 않네요. 평일이기도 하고 여름에 가서 그런지 사람이 별로 없어서 좋았습니다. 심지어 도로에도 차들이 별로 없었다는.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페라리 월드로 고고씽. 화살표를 따라 한참을 가서 드디어 두바이 월드 입구를 찾았네요. 정열의 레드 컬러입니다. 그리고 멀리서도 알아볼 수 있는 남자..
두바이 여행 #1 아틀란티스 호텔 로스트 챔버 아쿠아리움 두바이에 2주간 다녀오면서 많은 곳을 들르지는 못했지만 두바이에서 가볼만 한 곳 몇 군데를 소개해 볼까 합니다. 첫번째로 소개해 드릴 곳은 두바이 팜 주메이라에 위치한 아틀란티스 호텔에 있는 로스트 챔버 아쿠아리움입니다. 아쿠아리움 관련 상세 정보는 호텔 웹 사이트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규모가 그리 큰 편은 아니었지만 마치 에일리언의 아쿠아리움을 연상케 하는 독특한 인테리어가 독특해서 다른 아쿠아리움과는 좀 차별화 된 곳이라 좋았던 것 같습니다. 밖에서 보면 바다와 물고기가 가득차 보이는 것은 큰 기둥형 어항이었는데 그 안에 반짝거리는 전어와 비슷한 물고기들이 가득 있어서 시선을 끕니다. 들어가보고 싶게 만드는 장치인 듯. 조명이 시시각각으로 바뀌는 해파리 어항. 조명을 받으니 해파리가 하늘하늘 헤엄치..
아이들 갯벌체험 하기 좋은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아이들 갯벌 체험 하기 좋은 곳이 있다고 당일치기로 다녀온 곳이 있는데 바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입니다. 잠진도선착장에서 배를 타고 들어가면 되는데 차 없이 가면 1인당 3,000원 정도고 승용차로 들어가면 차 크기에 따라 18,000원에서 23,000원 정도 됩니다. 원래 7시에 마지막 배가 있는데 성수기에는 8시까지 연장하는 것 같으니 들어가실 때 꼭 배시간을 확인하셔야 당일치기를 성공하실 수 있습니다. 아이들 데리고 짐 옮기고 하느라 해수욕장 도착해서야 사진을 찍을 수 있었네요. 입장료가 어른 2,000원 아이 1,000원 정도니 저렴한 편입니다. 주차장이 살짝 구릉을 넘어 가야해서 짐은 해수욕장 입구에 내려 놓고 차만 놓고 오시는게 좋습니다. 입구에는 짐을 옮길 수 있는 수레를 빌려주니 이용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