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까지 아이폰을 사용하다 최근에 LG Q8을 사용하고 있는데, Q8도 배터리 교체형이 아니기 때문에 보조 배터리는 필요합니다. 요즘 회의가 많고 자리에 앉을 시간이 없다보니 늘 오후만 되어도 배터리가 저전력 모드로 바뀌더군요. 아이폰은 배터리 용량이 얼마안되어 샤오미 1세대 보조배터리로도 버텼는데, Q8에 사용하니 영 충전 속도가 늦어서 고속 충전이 되는 샤오미 2세대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몇 년간 충전을 담당해준 샤오미 1세대 배터리입니다. 오래 사용하다보니 요즘들어 충전용량도 준 것 같은 느낌이지만 아직도 튼튼하니 외출시 아이들 패드 충전이나 와이프 외출시 휴대용으로 쓰게 될 것 같습니다. 



샤오미 2세대 보조 배터리는 블루브랙 색상으로 구입했습니다. 역시 남자는 블랙, 젤리 케이스도 블랙으로 깔 맞춤. 샤오미 1세대는 케이스 없이 사용했는데, 알루미늄이라 겨울철에는 차갑고 휴대폰이랑 같이 들고 다니는 경우가 많은데 기스 방지용으로도 하나 있는게 좋을 거 같아서 세트로 구입했습니다. 샤오미 보조 배터리도 중국산, 케이스도 사이좋게 중국산.   



샤오미 2세대 보조 배터리는 1세대와 비교해서 길쭉해지고 폭이랑 두께가 얇아졌습니다. 백팩에 넣어가지고 다니기 좀 뚱뚱한 편이기도 했고, 특히 핸드폰이랑 같이 포개서 들고 다닐때 휴대폰과 크기가 달라 불편했었는데 개선되어서 좋습니다. 색상은 약간 푸른 빛 도는 블랙 색상입니다. 



버튼이나 단자 구성은 1세대랑 별 차이는 없네요. 얇아진 대신 버튼이 작아진거 외에는 차이가 크지 않습니다. 



아랫면에 충전 용량이 나와 있는데, 1세대가 10400mAh에서 2세대는 10000mAh로 약간 줄었네요. 무게는 들어봤을 때 큰 차이가 느껴지지는 않았습니다. 



휴대폰 고속 충전을 위해서 보조배터리도 고속 충전이 지원되어야 하지만, 케이블도 고속 충전이 지원되어야 합니다. Q8은 USB-C 타입으로 고속 충전이 지원되는 버바팀 케이블로 주문했습니다. 케이블도 블랙으로 깔맞춤입니다. 1m 는 좀 짧고, 1m 50cm는 좀 길고, 1m 20cm가 사용하기 딱 좋은 길이입니다.  



믿음직하게 생긴 연결 단자입니다. 핸드폰 쪽 단자쪽은 계단식으로 단차를 두어서 핸드폰 케이스에 걸리지 않도록 처리가 되어 있습니다. 



일반 충전 케이블과 비교해 보면 확실히 케이블 굵기가 굵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다만 뻣뻣해서 잘 안 감아진다는 사실. 



배터리에 블랙 케이스 씌우고 케이블 연결해보니 딱 자세가 나오네요. 뭔가 충전이 확 될 거 같은 느낌이 든다는. 




이미 4칸 중에 3칸이 충전되어 있는 상태여서 바로 충전 케이블을 연결했더니 고속 충전 메세지가 딱 나오는군요. 외부에서 배터리 잔략이 15% 아래로 내려가면 사용중에는 기존 보조 배터리로 충전이 되질 않아서 늘 불안했는데, 이제 충전 걱정은 좀 덜하게 될 것 같습니다. 


이상 샤오미 2세대 배터리와 버바팀 케이블로 휴대폰 고속 충전하기 포스팅이었습니다.

아이폰은 배터리를 교체할 수가 없기때문에 보조 배터리가 필요할 때가 많은데요. 아이패드의 경우에도 충전하는 걸 깜빡잊고 있다고 꼭 필요할 때 배터리가 없어서 사용을 못하는 경우가 종종 있게 됩니다. 그래서 보조 배터리를 하나 구입하려고 마음 먹고 있었는데 인X파크에서 샤오미 보조 배터리 행사를 하길래  덥석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할인에 보유한 포인트를 썼더니 기존 가격보다 훨씬 저렴한 가격에 구입했습니다.



아이폰6 배터리가 1810mAh이고 아이패드 에어 배터리가 8820mAh 라서 넉넉한 10400mAh 모델로 구입했습니다. 대용량인데 저렴한 가격에 화제가 되었던 그 보조 배터리입니다. 아이폰6의 경우에는 5번 이상 완충이 가능하고 아이폰6와 아이패드 에어를 동시에 완충할 정도의 용량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든든하네요.



컴팩트한 포장에 구성품은 간단합니다. 샤오미 보조 배터리와 사용설명서, 그리고 충전 케이블입니다.



배터리 용량인 10400mAh 가 큼지막하게 쓰여 있습니다. 



전원 버튼 및 충전 단자에는 먼지 방지를 위한 스티커가 붙여져 있습니다.



전원 버튼과 배터리 잔량 표시 LED, 충전 단자, USB 단자입니다.



충전 전이지만 전원 버튼을 눌러 배터리 잔량을 체크해 보니 25~50% 정도 충전되어 있다고 나오는 군요



사용설명서는 그냥 중국어. 영어버전도 없습니다. 사실 사용법이 간단하니 별 필요는 없지만 영어로 된 설명서가 있으면 좀 읽어봤을 텐데 중국어는 쩝.



크기는 아이폰 폭이랑 비교해서 좀 큰 편이고



두께는 2.5 배 정도 됩니다. 



손에 쥐어 보면 알루미늄 케이스가 차갑고 무게가 묵직하게 느껴지는데요 260g 정도 되니 아이폰6가 129g이니 아이폰6의 2배 정도 되는 무게입니다. 무게가 부담스러운 분들은 5200mAh 모델을 구입하시는게 좋을 것 같네요. 



충전 케이블을 꼽으면 LED가 켜지면서 현재 충전 상태를 알려줍니다. 충전 케이블이 좀 짧은 점이 아쉽긴 하지만 알루미늄 하우징에 10400mAh 용량의 배터리를 이 가격에 생산해서 제공할 수 있다는 건 참 대단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출력이 2A이기 때문에 아이패드용 아답터와 출력이 같다고 보시면 됩니다. 아이폰 충전시에는 아이폰 아답터 보다 2배 정도 빠르게 아이패드 아답터 충전 속도로 충전된다고 생각하시면 될 거 같네요. 아무튼 보조배터리를 구입하고 나니 핸드폰 방전 걱정없이 다닐 수 있을 것 같네요. 이상 샤오미 10400mAh 대용량 보조 배터리 개봉기였습니다.



  1. 2015.03.03 17:37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