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곡은 김광석 4집 앨범 수록곡인 일어나 입니다. 나이가 들어가면서 가사 한단어 한단어가 참 와닿는 노래입니다. 



사용되는 코드는 다음과 같습니다.





일어나  -  김광석



Em   D          Em    

검은 밤의 가운데 서있어

       G     D          Em
한치 앞도 보이질 않아

      C        G           D        Em
어디로 가야 하나 어디에 있을까

       G     D         Em
둘러 봐도 소용없었지


Em         D           Em    
인생이란 강물 위를 뜻없이

      G     D          Em
부초처럼 떠다니다가

       C        G          D     Em
어느 고요한 호수가에 닿으면

       G     D         Em
물과 함께 썩어가겠지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다시 한번 해보는 거야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봄의 새싹들처럼

Em   D     Em    
끝이 없는 말들 속에

       G     D       Em
나와 너는 지쳐가고

      C        G            D        Em
또 다른 행동으로 또 다른 말들로

      G     D         Em
스스로를 안심시키지


Em        D           Em    
인정함이 많을수록 새로움은

       G     D    Em
점점 더 멀어지고

      C        G       D        Em
그저 왔다갔다 시계추와 같이

       G     D         Em
매일 매일 흔들리겠지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다시 한번 해보는 거야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봄의 새싹들처럼


Em      D           Em    
가볍게 산다는 건 결국은

       G     D     Em
스스로를 얽어매고

      C        G           D     Em
세상이 외면해도 나는 어차피

       G     D         Em
살아 살아 있는 걸


Em  D     Em    
아름다운 꽃일수록 

       G    D     Em

빨리 시들어 가고

      C        G        D         Em
햇살이 비치면 투명하던 이슬도

       G     D         Em
한순간에 말라 버리지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다시 한번 해보는 거야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봄의 새싹들처럼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다시 한번 해보는 거야

      C       G         D         Em
일어나 일어나 봄의 새싹들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