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분유를 사러 홈플러스 슈퍼에 들렀는데
소주 선반에 처음 본 소주가 있어서 보니


바로 '처음처럼 프리미엄' 이었습니다.

참이슬 매니아다 보니 처음처럼은 잘 찾지도 않아서기도 하지만
소주 매니아로서 모르는 술이 있으면 좀 그렇지 싶어 사오게 되었는데...

이런 나온지 꽤 된 술이더군요,
소주 매니아 체면이 말이 아닙니다.

심지어 엊그제 마트용 처음처럼 프리미엄은
병 디자인도 바꾸고 가격도 낮춰서 새로 출시했다네요
ㅎㅎ

억지로 의미를 부여하자면
마트에서 살 수 있는 마지막 각진병, 처음처럼 프리미엄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



아무튼 마셔보니 오크통 숙성한 듯한 향이 풍기면서 부드러운 첫 맛과 살짝 단 듯한 끝맛이 느껴집니다.
기존 처음처럼이랑은 확 다른 느낌이네요
편안하게 넘어가니 순식간에 한 병을 다 마실 뻔 했습니다. ㅎㅎ
마시다 보니 예전에 판매되었던 참나무통 맑은소주가 생각나더군요.

점점 부드럽고 순한 술을 찾게되는 걸 보니 저도 이제 젊지는 않나봅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