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곡은 악뮤 -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 입니다. K팝 스타 시즌 2에 나와서 다리꼬지마 같은 재밌는 노래들로 우승했던 악동뮤지션이 이제 세월이 흘러 성인이 되고 이렇게 성숙한 사랑노래도 만들고 부를 수 있게 된 걸 보면 시간 참 빨리 흘러가는 것 같네요. 원곡은 F key 지만 남자가 부르기 편하고 쉬운 코드로 C key로 정리해봤습니다. 



사용되는 코드는 다음과 같습니다.


Gsus4의 경우에는 5번줄 3프렛 '도'까지는 잡지 않고 뮤트로 처리하고 2번줄 1프렛 '도'만 잡으면 좀 더 편하게 운지가 가능합니다.



F 코드의 경우 엄지로 6번줄 1 프렛을 누르실 수 있으면 아래 약식 코드도 편하게 운지하실 수 있습니다.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 -  AKMU



C             G               Am7

일부러 몇 발자국 물러나

        F                     Gsus4     G
내가 없이 혼자 걷는 널 바라본다

C               G              Am7
옆자리 허전한 너의 풍경

        F                     Gsus4    G
흑백 거리 가운데 넌 뒤돌아본다


F     G      Am7
그때 알게 되었어

F      G          Am7
난 널 떠날 수 없단 걸

F             G             C  G     Am7

우리 사이에 그 어떤 힘든 일도

      D7sus4 D7          F             Gsus4    G
이별보단 버틸 수 있는 것들이었죠



C            F          G           C   G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Am7      Em7    F   G
널 사랑하는 거지

C               F          E7          Am7
사랑이라는 이유로 서로를 포기하고

F                F        G                  C
찢어질 것같이 아파할 수 없어 난



C             G                Am7
두세 번 더 길을 돌아갈까

        F                     Gsus4     G
적막 짙은 도로 위에 걸음을 포갠다

C               G              Am7
아무 말 없는 대화 나누며

        F                    Gsus4  G
주마등이 길을 비춘 먼 곳을 본다


F     G      Am7
그때 알게 되었어

F      G       Am7
난 더 갈 수 없단 걸

F             G              C    G     Am7
한 발 한 발 이별에 가까워질수록

        D7sus4  D7       F             Gsus4    G
너와 맞잡은 손이 사라지는 것 같죠


C            F          G           C   G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Am7      Em7    F   G
널 사랑하는 거지

C               F          E7          Am7
사랑이라는 이유로 서로를 포기하고

F                F        G                  C     F     G    F
찢어질 것같이 아파할 수 없어 난


               C                F
어떻게 내가 어떻게 너를 이후에 

        G           C      G     Am7       D7

우리 바다처럼 깊은 사랑이 다 마를 때까지 

   F                 G       
기다리는 게 이별일 텐데

               C                F
어떻게 내가 어떻게 너를 이후에
        G           C      G     Am7       D7

우리 바다처럼 깊은 사랑이 다 마를 때까지 

   F                 G               C

기다리는 게 이별일 텐데